모든 제품에 펩타이드 성분 함유, 재생 및 진정 효과 탁월
베트남, 캄보디아 등 여러 국가에 제품 유통, 해외 시장에서 인기

 

코스메슈티컬은 화장품(Cosmetics)과 의약품(Pharmaceutical)의 합성어로 피부에 대한 의학적 지식과 다양한 임상경험을 바탕으로 전문가들이 만든 화장품이다. 화장품을 만드는 의사들은 미용의료 시술 후 치료 효과를 극대화하고 빠른 재생 치료를 위해 제품을 연구하고 개발한다고 하는데, 어떤 생각과 의미를 가지고 화장품을 만들고 있을까? 화장품을 만드는 의사들을 직접 만나 이야기를 들어본다. 네 번째로 작년 ‘더마제이(derma J)’란 브랜드를 론칭한 후 다양한 제품 라인 개발에 힘쓰고 있는 파크뷰의원 운정점 조성균 원장을 만나본다. 

조성균 원장은 화장품에 관심이 많아 병원에서 다양한 코스메슈티컬 제품을 판매하다, 각 브랜드의 장점과 자신이 원하는 성분을 조합해 환자들에게 적합한 화장품을 만들었다.

제조사와 브랜드에 대해 간단하게 소개하자면?
화장품 회사 이름은 ‘라니크’고, 라니크에서 제조하는 우리 화징품 브랜드는 '더마제이'다. 2018년 8월에 출시해 거의 1년 됐다.
 
제품의 개발 배경과 과정은?
원래 화장품이 대한 관심 많아서 개원 후 병원 내에 코스메슈티컬 제품 판매가 많았다. 시술 후 환자들이 다른 화장품을 썼다 트러블 등이 날 수 있으니 저자극의 안정적인 코스메슈티컬 제품을 많이 추천하고 판매했었다.

오래 판매하다 보니 각 브랜드별로 장단점이 보였는데, 장점을 잘 살릴 수 있는 성분, 내가 원하는 성분을 조합해 직접 만들어보자고 생각했다.

그렇게 2016년부터 기획을 해 2017년에 개발을 시작했고 2018년에 츨시해 계속 라인업을 늘리고 있다. 

개발 과정에서 더욱 신경 쓴 부분이 있다면?
재생이 잘 되고 자극이 덜하게, 문제 없이 만들고 싶었다. 기본적이고 쉽지만 이게 안 되는 화장품도 꽤 많다...[더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클릭]

 

[기획] 의사가 만든 화장품 - ④ 더마제이(derma J)_파크뷰의원 운정점 조성균 원장 인터뷰 - 메디컬에스테틱뉴스

코스메슈티컬은 화장품(Cosmetics)과 의약품(Pharmaceutical)의 합성어로 피부에 대한 의학적 지식과 다양한 임상경험을 바탕으로 전문가들이 만든 화장품이다. 화장품을 만드는 의사들은 미용의료 시술 후 치료 ...

www.aestheticnews.co.kr

 

레이저 후 효과적으로 붉음증 진정시키고자 제품 개발하기 시작
흔히 발생하는 피부 증상들을 개선하는 제품을 만들어 나가는 것이 목표
병원 내 충분한 임상을 거쳤으며 입증된 원료 사용한 것이 차별점


코스메슈티컬은 화장품(Cosmetics)과 의약품(Pharmaceutical)의 합성어로 피부에 대한 의학적 지식과 다양한 임상경험을 바탕으로 전문가들이 만든 화장품이다. 화장품을 만드는 의사들은 미용의료 시술 후 치료 효과를 극대화하고 빠른 재생 치료를 위해 제품을 연구하고 개발한다고 하는데, 어떤 생각과 의미를 가지고 화장품을 만들고 있을까? 화장품을 만드는 의사들을 직접 만나 이야기를 들어본다. 세 번째로 ‘디톨로지(Dtology)’란 브랜드를 론칭한 후 다양한 피부고민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는 웰스피부과 최원우 원장을 만나본다.

최원우 원장은 "여러 진정 제품을 써 봤지만 마음에 드는 게 없었다. 그래서 여러 가지 제품을 섞어 보기도, 제품과 약을 섞어 보기도 했는데 최종적으로 마음에 드는 포뮬러를 완성했다. 이것이 계기가 되어 제품을 개발했다"고 말했다.

제품의 개발 배경과 과정은?
개원 초기에는 선배들의 추천으로 관리 제품을 들여놓곤 한다. 주로 레이저 후에 얼굴이 붉어지는 걸 가라앉히는 제품을 소개 받는데, 여러 진정 제품을 써 봤지만 마음에 드는 게 없었다. 그래서 여러 가지 제품을 섞어 보기도, 제품과 약을 섞어 보기도 했는데 최종적으로 마음에 드는 포뮬러를 2014년에 완성했다. 웰스피부과 내에서 그렇게 만든 진정 솔루션을 레이저 치료 후 환자들에게 발라 줘 진정시키는 데 사용했다. 이것이 계기가 되어 제품을 개발했고, 그 첫 제품이 에리떼마 진정 솔루션이다. 

제조사에 대해 간단하게 소개하자면?
제품을 생산하고 나니 판매, 유통을 할 수 밖에 없었다. 제품 생산을 우리만 써서 소진할 수 없으니 판매를 해야 하는 상황이 왔다. 그러다 2016년 뷰티큐앤에이라는 화장품 법인회사를 설립하게 됐다. 뷰티큐앤에이라는 이름은 '아름다움에 대해 질문하고 답하다'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더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클릭]

 

[기획] 의사가 만든 화장품 - ③ 디톨로지(Dtology)_웰스피부과 최원우 원장 인터뷰 - 메디컬에스테틱뉴스

코스메슈티컬은 화장품(Cosmetics)과 의약품(Pharmaceutical)의 합성어로 피부에 대한 의학적 지식과 다양한 임상경험을 바탕으로 전문가들이 만든 화장품이다. 화장품을 만드는 의사들은 미용의료 시술 후 치료 ...

www.aestheticnews.co.kr

 

피부 문제에 있어 환자에게 좋은 화장품의 필요성 느껴 직접 개발
제품 라인을 여드름, 미백, 주름으로 구성, 대표적인 피부 문제에 집중

 

코스메슈티컬은 화장품(Cosmetics)과 의약품(Pharmaceutical)의 합성어로 피부에 대한 의학적 지식과 다양한 임상경험을 바탕으로 전문가들이 만든 화장품이다. 화장품을 만드는 의사들은 미용의료 시술 후 치료 효과를 극대화하고 빠른 재생 치료를 위해 제품을 연구하고 개발한다고 하는데, 어떤 생각과 의미를 가지고 화장품을 만들고 있을까? 화장품을 만드는 의사들을 직접 만나 이야기를 들어본다. 두 번째 인터뷰이로 ‘㈜이지함앤코’를 설립했으며 ‘이지함(LeeJIHAM)’의 이름으로 다양한 화장품을 개발하고 있는 강남 이지함피부과 이유득 원장을 만나본다. 

닥터스 포뮬러는 여드름 라인인 슈퍼 릴리프, 미백 라인인 어드밴스드 화이트닝, 주름 라인인 바이탈 퍼밍 세가지로 구성되어 있다. 각 라인별로 클렌징, 스킨, 세럼, 크림, 선크림 다섯 가지 제품이 있다. 우측 위는 슈퍼 릴리프, 우측 아래는 바이탈 퍼밍 라인(사진 제공 : ㈜이지함앤코) 

㈜이지함앤코에 대해 간단하게 소개하자면?
기존 ‘이지함화장품’ 회사와 결별한 후 ㈜이지함앤코를 새로 설립했고 ‘이지함’을 론칭, 제품도 새로 만들었다. 현재 이지함 브랜드 상표를 공식적으로 사용하고 화장품을 만드는 유일한 회사는 ㈜이지함앤코로, 새로운 회사에는 이지함피부과의 각 지점 원장이 대부분 참여했다.

의사로서 임상과 연관하여, 개발하게 된 배경과 과정을 설명하자면?
맨 처음 화장품을 만든 건 내 환자에게 좋은 화장품을 추천해주고 싶어서다. 여드름, 미백, 주름 등의 피부 문제에 있어 자신있게 추천할만한, 마음에 드는 화장품이 시중에 없었다. 그래서 직접 환자에게 좋은 화장품, 화장품이지만 약처럼 쓸 수 있는 제품을 만들었다. 피부과와 친한 화장품을 만드는 게 원래의 취지였는데, 뜻대로 잘되지 않아 새로 시작한 것이다...[더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클릭]

 

[기획] 의사가 만든 화장품 - ② 이지함(LeeJIHAM) 닥터스 포뮬러(Doctor's Formula)_강남 이지함피부과 이유득 원장 인터뷰 - 메디컬에스테틱뉴스

코스메슈티컬은 화장품(Cosmetics)과 의약품(Pharmaceutical)의 합성어로 피부에 대한 의학적 지식과 다양한 임상경험을 바탕으로 전문가들이 만든 화장품이다. 화장품을 만드는 의사들은 미용의료 시술 후 치료 ...

www.aestheticnews.co.kr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