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 개선에 질환 개선까지?


높은 코도 좋지만, 매끈하면 더 좋다. 하지만 콧등의 중간이 튀어나와 울퉁불퉁한 매부리코는 세련된 인상을 주기 힘들고 때로는 둔한 느낌으로 보일 때도 있다. 특히 여성이 매부리코를 가졌다면 거친 인상으로 비칠 수 있어 여성들의 관심도와 수술 빈도가 꾸준하게 높아지는 추세다.


매부리코수술은 이미지 개선뿐만 아니라 질환 개선도 기대할 수 있다.(본 이미지는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매의 부리를 닮았다고 해서 붙여진 매부리코는 콧등이 튀어나오고 코끝이 아래로 처진 모양이다. 정면보다 측면에서 더욱 도드라져 보인다. 대부분 선천성이며, 후천적으로는 외부 충돌 및 골절에 의해 변형되거나 성형 후 보형물의 이동, 부작용 등으로 발생할 수 있다.

선천적 원인은 다양하지만 대표적으로 코 속 중앙에 있는 비중격 연골의 성장이 있다. 연골이 과하게 성장하여 콧등 부위의 뼈를 밀어내면 내부에선 연골이 휘고, 외부는 매부리코가 된다. 그래서 매부리코와 휜 코는 동반되는 경우가 흔하다. 이때, 코가 자주 막히거나 콧물이 나는 등 우리가 흔히 비염으로 알고 있는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매부리코성형 방법은 다양하다. 코끝이 처졌다면...[아래 링크에서 기사 계속]



[도움말]

비바성형외과 송제니퍼 원장


자신에게 맞는 수술 방법과 재료가 중요

얼굴의 중심이라 할 수 있는 코는 인상을 좌지우지 한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예를 들어 콧대가 아무리 높고 예뻐도 코끝이 뭉툭하거나 들려있다면 세련되지도, 좋은 인상을 주기도 어렵다. 그렇다고 코 전체를 수술하기는 부담스럽다. 최근에는 이러한 수술보다 비교적 간단한 코끝 성형만으로 180도 다른 이미지를 만들 수 있는 시술이 소개되고 있다.

코끝 성형, 간단해 보이지만 어떤 재료를 가지고 어떤 방법을 통해 수술하는지 알아둘 필요가 있다.(본 이미지는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코끝 성형은 모양에 따라 수술 방법도 다르다. 먼저 날개형의 연골 위치를 묶어 끌어올리는 방법이 있다. 이식 없이 봉합 기법만으로 모양을 조정하는 비교적 간단한 수술이다. 그러나 이것만으로 충분한 효과를 볼 수 없는 경우 자가연골이나 자가진피, 인공 보형물 등을 이식하기도 한다.


자가연골로는 귀 연골과, 비중격 연골(코 뒤쪽 연골), 늑연골(갈비 연골)이 주로 쓰인다. 이중 귀 연골은 채취가 용이하고 티가 잘 나지 않는다는 장점이 있다. 보통 코끝을 높이는 데 사용되나, 간혹 콧대를 미세하게 높일 때도 사용할 수 있다.


가장 많이 사용되는 비중격 연골은 코에서 채취하기 때문에 다른 신체 부위를 절개할 필요가 없다. 콧기둥을 세우는 지지대로 활용하면 코끝을 오똑하게 높일 수 있어 세련된 모양을 갖추기에 적합하다. 다만, 비중격만곡증 같은 코 질환과 밀접한 관련이 있기 때문에 이비인후과 전문의와 협진하는 병원을 가는 것이 바람직하다.


늑연골은 많은 양을 얻을 수 있는 부위로 코의 형태대로 조각할 수 있다. 귀 연골이나 비중격 연골의 양이 불충분한 경우에 사용되기도 한다. 연골 중 가장 단단하고 양이 많아, 재수술이나 코 전체를 차지할 연골이 필요할 때 쓰인다. 고익수성형외과 고익수 원장은 ”재수술에 많이 사용되고 값이 높아 특별히 더 좋다고 생각해 1차 수술부터 원하는 환자들이 많았다.“며 ”더 좋아서가 아니라 양이 많고 단단해 코가 오그라들 거나 부서지는 등 최악의 경우에 대비하기 좋은 것.“이라고 덧붙였다.


[도움말]

고익수성형외과 고익수 원장

+ Recent posts